유머/갬동

네 삶의 모든 것을 아름답게 하라!!

컨텐츠 정보

본문

f19d9d5e32edddbeb5c71af518064ceb_1669506528_5835.jpg
 

우주 안의 모든 일을 관장하는 ´위대한 존재´를 믿고

영적 삶을 추구한 인디언의 삶은 한마디로

감사, 기도, 겸손, 용기였다.

그들은 아침 햇빛에, 살아 있고 힘있는 것에,

음식과 삶의 기쁨에 감사했으며,

감사할 것이 없다고 느끼면 스스로에게 잘못이 있다고 여겨

침묵하고 자기를 돌아보았다.

인간을 자연의 한 부분으로 여긴 인디언들에게

자연은 정복의 대상이 아닌 자기 몸의 일부이자 형제자매였다.

그들은 나무를 ´키 큰 형제´라고 부르며 어릴 때부터

나무들의 속삭임을 듣는 훈련을 받고 나무들과 이야기도 나눴다.

이 모습을 보고 백인들이 의아해하자,

먼저 귀기울이지 않는 한 어떤 소리도 들을 수 없다고 했다.

그리고 생존에 필요한 만큼만 자연을 이용했다.

허기를 채우는 데 필요한 만큼만 열매를 따고 사냥했다.

한편 역사가들은 인디언의 용맹성을 최고로 꼽는데,

인디언들이 생각하는 용기란

절대에 가까운 ´자기 절제´였다.

용기 있는 사람은 공포나 분노, 욕망에 굴복하지 않는다 하여

가족과 부족을 위해서는 아낌없이 목숨을 바쳤다.

자기의 재능과 한계 내에서 최선을 다하면

죽음이 두렵지 않다고 여겼기 때문이다.

다른 사람에 대한 예의를 중요시하여

´남의 말을 방해하지 말라.

선물을 받으면 마음을 먼저 보라.

불행을 당한 자에게 따뜻한 말로 위로하라.

너를 기분 상하게 하는 일을 다른 사람에게 행하지 않도록 하라.

부르지 않은 곳에는 가지 말아라´ 등을 가르치며

인간과 인간 사이의 조화, 대자연과 합일된 삶을 꾀한 인디언.

그들이 궁극적으로 바라는 완전한 인간이란

´남을 위해 얼마나 봉사하고 죽는가´에 달려 있는데,

인디언 12계명 가운데 마지막 계명은 다음과 같다.

˝네 인생을 사랑하고 완성하라. 네 삶의 모든 것을 아름답게 하라.

너의 힘과 아름다움을 기뻐하라.˝

(E.T. 시튼, 『인디언의 복음』 中에서)

관련자료


최근글


새댓글


공지글


포인트랭킹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