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칼럼

0.멋진 신세계_메타버스의 4가지 유형

컨텐츠 정보

본문

‘메타버스’란 한마디로 표현하자면 가상 세계이며, ‘초월한(META)’이란 단어와 ‘세계(UNIVERSE)’를 합성한 단어로 지금 내가 살고 있는 세상(현실 세상)에 중첩된 세상을 의미한다. ‘메타버스’란 단어가 제일 처음 등한한 때는 1992년 닐 스티븐슨(Neal Stephenson)의 SF소설 《스노 크래시》에서 처음 등장했다. ‘메타버스’란 단어가 생소할 수 있지만, 우리는 이미 ‘메타버스’ 속에서 살고 있다. 현실의 메타버스는 어떤 형태일까?


첫 번째는 가상세계(Virtual world)로, 디지털 데이터로 구축한 현실이 아닌 새로운 세계를 말한다. 우리는 가상세계에서 우리의 자아가 투영된 아바타를 통해 새로운 관계를 구축하고 현실에서 하지 못하는 다양한 활동을 한다. 가상세계의 주로 온라인 게임의 형태로 ‘메타버스’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그 예로 마인크래프트, 로블록스, 제페토 등이 있다. 

두 번째는 증강현실(Augmented Reality, AR)로, 현실 공간에 가상의 2D, 3D 물체를 겹쳐보이게 하여 상호 작용하는 환경을 구성하는 기술 또는 메타버스의 형태를 의미한다. ‘포켓몬Go'를 떠올리면 쉽게 이해가지만 그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분야가 증강현실(AR)이다. 위치기반 기술과 네트워크를 활용한 스마트 환경 구축은 현실 위에 우리가 꿈꾸는 판타지나 유용한 정보를 입힘으로써 산업, 교육 분야에서 증강현실(AR)에 기대하는 바가 매우 크다.

세 번째는 라이프로깅(Lifelogging)으로 사물과 사람에 대한 일상적인 경험과 정보를 캡쳐, 저장, 공유하는 기술을 말한다. 거창해 보이지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를 떠올리면 어렵지 않다. 친구와 찾아간 맛집, 부모님과 처음 간 여행, 사랑하는 연인과 함께 본 야경 등 사진을 찍어 올리면 삶의 순간순간 온라인 세상에 복제되어 올라가는 것을 말한다.

네 번재는 거울세계(Mirror world)로 실제 세계를 그대로 반영하되, 외부 환경 정보를 통합하여 제공하는 메타버스의 형태이다. 대표적인 예로 구글맵, 네이버지도, 카카오맵, T-map이다.


9df163999072ee3a5c8cfd1dfb0865a4_1636499820_3202.png
 

우리는 이미 메타버스의 세상에 살고 있었다. 그리고 세계적인 코로나(covid-19) 감염에 의한 펜데믹은 비대면 언택트 시대를 앞당겨 우리 인간을 더욱 빠르게 메타버스 세상으로 이끌었다. 이제 우리는 메타버스란 용어가 더 이상 낯설지 않은 세상에 살고 있다. 이 거부할 수 없는 세계적 흐름 속에서 우리는 서로 머리를 맞대고 고민할 필요성이 있다.

 

메타버스(Metaverse)'라는 멋진 신세계가 도래한다!


※ 참고 자료

⦁단행본

 - 김상균. 《메타버스 새로운 기회》. 베가북스. 2021.


⦁연구 보고서

 - 계보경, 한나라, 김은지, 박연정, 조소영.  《메타버스의 교육적 활용: 가능성과 한계》. 한국교육학술정보원. 2021.


⦁웹사이트 및 참고 영상

 - 장동선. 〈엄청난 돈이 메타버스로 향하고 있다! 왜? 과학자의 메타버스 총정리!〉, 장동선의 궁금한 뇌, 2021.

관련자료


댓글 4

최근글


새댓글


공지글


포인트랭킹


알림 0